미래는 ESG경영이 새로운 경영패러다임이다 > 시사

본문 바로가기

시사

미래는 ESG경영이 새로운 경영패러다임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1-09-01 20:06 조회331회 댓글0건

본문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기업들은 새로운 경영환경에 직면하고 있다. 그 중 최근 경제 분야에서 가장 뜨거운(hot) 관심사 중 하나가 ESG이다. ESG는 환경(Environment),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의 약자로 기업의 비재무적 성과를 측정하는 지표다. 향후 ESG는 하나의 경영 패러다임이자, 새로운 사업 기회이자 미래 성장의 돌파구로서 인식되고 있다.

이제 ESG는 경영의 중요한 활동으로서 고려해야 하는 시대가 된 것이다. 향후 ESG는 모든 산업에 있어 큰 변화를 야기할 것으로 예측된다. 사업의 추진에 있어서 사업내용 및 사업금융조달 등에 있어 ESG가 많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측되며, 기업의 가치에 대한 평가에 있어 ESG는 중요한 가치의 평가기준이 될 것이다.

따라서 최근 기업들이 앞 다투어 에너지 및 친환경 사업을 확장하면서 환경 친화적 기업 이미지를 부각시키고 있다. 또한 기존 사업 추진과정에서 친환경성과 공익성 그리고 투명성, 더 나아가 기업의 경제적 가치와 공동체의 사회적 가치를 조화시킴으로써 기존 이해관계자들이 갖고 있는 기업의 사업과 상품에 대한 이미지를 새롭게 부여하는 것이 기업 경쟁력이 되고 있다.

앞으로 ESG는 기업의 투자 의사결정을 내리는 데 있어서 평가의 기준이다. 투자 의사 결정 시, 투자의 내부수익률 즉, 미래 현금흐름의 현재가치와 같은 재무적 의사결정 기준과 더불어 장기적인 관점에서 기업가치와 지속가능성에 영향을 주는 ESG 요소 즉, 비재무적 요소들을 반영해야 한다. 또한 ESG는 환경 중시 경영, 다양한 사회적 요구에 부응하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경영활동 그리고 기업의 투명성 및 지배구조의 건전성을 기업의 경영원칙 혹은 정책으로 설정해야 된다.

또한 ESG 경영은 주주 자본주의(Shareholder Capitalism)가 주주 이익 극대화를 통해 사회적 책무를 달성한다고 보아 소득 양극화, 환경파괴 등 여러 가지 문제를 불러 일으켰다는 반성 하에 기업은 주주뿐 아니라 고객, 공급자, 종업원, 지역사회 등 모든 이해관계자의 이익을 극대화하는 장기적인 가치를 추구해야 한다는 이해관계자 자본주의(Stakeholder Capitalism)에 기초하고 있다. 이해관계자 자본주의는 주주에 대한 배려보다는 기업에 소속된 모든 종사자와 공존 공영하는 것을 경영목표로 한다.

우리 산업이 환경 친화적인 산업으로서 변모하고, 국가와 사회가 요구하는 투명성을 갖추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국민을 비롯한 산업을 둘러싼 많은 이해관계자의 신뢰를 얻어야 하는 과제는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당면현안이 됐다. 결국, 얼마나 ESG 환경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가느냐 하는 것이 산업의 미래를 좌우하게 될 것이다.

그러나 주주 자본주의의 법과 제도에서 ESG 경영을 활성화시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현재 제도에서는 이사회와 CEO의 인센티브가 재무적 성과에 연동돼 있어서 경영자는 사회적 가치에 의미 있는 자원을 배분할 유인이 크지 않다. 이사회와 CEO의 경영철학이 주주가치 극대화에서 이해관계자 효용 극대화로 바뀌어야 한다. 기업의 역할과 책임에 변화를 가져오기 위해서는 법과 제도를 근본적으로 개선하는 정부의 노력이 선행돼야 한다.

더욱이 승자독식의 디지털 경제에서 기업 간의 수익의 양극화와 국민 소득의 양극화가 심화되고 있다. 이런 시점에서 이해관계자 자본주의를 기반으로 하는 ESG 경영의 대두는 필연적이다. 정부는 ESG국제동향을 예의주시하면서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 또한 기업들이 자율적으로 ESG 경영을 활성화할 수 있도록 인센티브 제공 등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해야 한다(()한국디지털융합진흥원 원장 석호익 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재단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재)한국디지털융합진흥원 ㅣ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로32길 21-9 (방이2동) 2층 (우) 05547

TEL : 070-4912-0047 | FAX : 02-521-8730 | 이서진 과장 010-3793-0237 | E-mail : goldfield2@naver.com

Copyright © KIDICO. All rights reserved.